바닷가에서

2021. 7. 12. 18:47 from 일러스트

평소처럼 의연할 수 없다면 
그것은 우리가 지쳐 있다는 증거다.
지쳤을 때 우리들은 함숨짓고, 불평을 늘어놓고, 
후회하고, 뱅글뱅글 비슷한 것들만을 생각한다.
그러는 가운데 우울한 것과 어두운 것이 
머릿속을 멋대로 휘젓고 다니게 된다.
피곤하다고 느낀다면 사고를 멈추고 
사랑하는 사람과 바닷가에서
휴식을 취하는 것이 최선이다. 
그리고 다시 의연한 활동할 수 있도록
내일 향해 준비하자..

Posted by 삽화가 장명진 자박자박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흔히 라이프스타일은 삶에 대한 개인의 가치관의 차이로 인해 나타나는 다양한 생활방식, 행동양식, 사고방식 등 한마디로 사람들의 살아가는 방식을 말한다.

다시 말해, 생활 양식은 주어진 시간과 장소에서 다른 사람과 스스로 둘 다에게 이치에 맞는 행위의 특징이다. 이를테면 사회 관계, 소비, 엔터테인먼트, 옷입기 등을 들 수 있다. 생활 습관의 행동과 실시를 습관이라고 한다. 또, 생활 양식은 보통 개인의 특성, 가치, 또는 세계관을 반영한다. 그러므로 생활 양식은 자아를 세우고 개인의 정체성과 조화가 되는 문화적 상징을 만들어내는 것을 뜻한다.

라이프 스타일이라는 용어는 1939년에 처음 나온 것이다. 앨빈 토플러 탈공업화 사회 속의 다양성이 증가됨에 따라 생활 양식의 폭발을 예측하였다. 현대 사회 이전에는 소문화, 곧 "생활 양식"에 접근하는 용어가 요구되지 않았다고 그는 말했다. 생활 양식은 비교적 주된 문화나 그룹 속의 차이를 부분적으로 또는 그대로 받아들인다. 주된 문화 속의 차별에 대한 관용은 현대성과 자본주의와 관련이 있는 것

 

Posted by 삽화가 장명진 자박자박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시큐리티 시스템, security system

  1. 사무실이나 주택에 대해서 설치되는 고도의 방재(防災)·방범·전원(電源) 제어·공조(空調) 등의 집중 관리 시스템. 주택용은 특히 홈 시큐리티 시스템이라고 함.
  2. 안전은 삶에서 필수적인 요소이다. 따라서 지식은 항상 공유 되어야 한다. 산업을 위한 문제가 아니라 인류를 위한 문제이다.

'일러스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바닷가에서  (0) 2021.07.12
푸르지오 일러스트_04 (Prugio illustration_04)  (0) 2021.07.11
푸르지오 일러스트_03 (Prugio illustration_03)  (0) 2021.07.10
레고의 위기 극복  (0) 2021.07.09
츄파춥스 (Chupa Chups)  (0) 2021.07.08
하리보 젤리 (Haribo jelly)  (0) 2021.07.07
Posted by 삽화가 장명진 자박자박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레고의 위기 극복

2021. 7. 9. 19:20 from 일러스트

 

잘나가던 레고 제국에도 위기가 찾아 온다.
1994년 부터 매출이 급감한다.

1. 독점 특허가 만료 되었고
2. 스마트폰, 게임기가 넘쳐나게 되었다.

이러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지난 과정을 돌아보고,본질에 다시 집중
(Back to the Brick:블록으로 돌아가자)
하기로 한 것이다.
잘 사용하지 않는 부속들은 줄여
재료와 유통의 비용을 줄일 수 있었고,
레고 제품들의 호환성을 높여 레고의
원래 매력을 되살릴 수 있었다고 한다.
혁신은 주어진 공간이 제한될 때 촉진 된다.
더 적은 것이 더 많은 것이다. 
-레고 CEO 크누스토르프

'일러스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푸르지오 일러스트_04 (Prugio illustration_04)  (0) 2021.07.11
푸르지오 일러스트_03 (Prugio illustration_03)  (0) 2021.07.10
레고의 위기 극복  (0) 2021.07.09
츄파춥스 (Chupa Chups)  (0) 2021.07.08
하리보 젤리 (Haribo jelly)  (0) 2021.07.07
에비앙의 역사  (0) 2021.07.06
Posted by 삽화가 장명진 자박자박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츄파춥스 (Chupa Chups)

2021. 7. 8. 21:57 from 일러스트

1969년 츄파춥스 창립자 베르나는
자신의 고향 친구인 
초현실주의 작가 살바도로 달리
찾아가 커피를 마시며 로고에 대한 고민을 
털어 놓게 되고, 달리는 즉석에서
냅킨에 로고를 그려 주었다.
데이지 꽃 모양을 그린 뒤, 
춥파춥스 글씨를 써넣었다. 
노란색 바탕에 굵은 빨간 글씨 사용하고,
포장을 할 때는 로고가 사탕 꼭대기에
올 수 있도록 조언을 더했다..
달리의 작품을 로고로 선정하고  
춥파춥스는 날개 돋친 듯 팔렸다.
예술가 친구 덕을 톡톡히 보았다.

'일러스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푸르지오 일러스트_03 (Prugio illustration_03)  (0) 2021.07.10
레고의 위기 극복  (0) 2021.07.09
츄파춥스 (Chupa Chups)  (0) 2021.07.08
하리보 젤리 (Haribo jelly)  (0) 2021.07.07
에비앙의 역사  (0) 2021.07.06
환타의 역사  (0) 2021.07.05
Posted by 삽화가 장명진 자박자박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하리보는 1920년에 설립되었다.
창립자 한스 리겔은 작은 부엌에서
솥단지, 밀대 하나를 마련해 놓고
설탕 한 포대를 구해와서 사업을 시작했다.
100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오로지 젤리만 만든 가족 기업이다.
하리보 젤리는 도토리로도 살 수 있다.
창립자 한스 리켈이 아이들이 하리보 공장에서
도토리로 젤리를 바꿔갈 수 있도록 했던 전통이
1930년대부터 지금까지 이어져 내려오고 있다.
아이들에게 재미있는 추억을 선물하는 전통같다..

Don't chase two hares at once

'일러스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레고의 위기 극복  (0) 2021.07.09
츄파춥스 (Chupa Chups)  (0) 2021.07.08
하리보 젤리 (Haribo jelly)  (0) 2021.07.07
에비앙의 역사  (0) 2021.07.06
환타의 역사  (0) 2021.07.05
SK이노베이션 (skinnovation) 지면광고  (0) 2021.07.04
Posted by 삽화가 장명진 자박자박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에비앙의 역사

2021. 7. 6. 17:33 from 일러스트

1789년 프랑스의 레세르 후작은
오랫동안 신장결석으로 고통받고 있었다.
요양차 방문한 에비앙이라는 작은 마을의 
세인트 캐서린 샘에서 정기적으로 
물을 마시고 자신의 병이 완쾌 되었다고 하여
일명 약수로 널리 알려지게 된 것이다.
기적을 경험하려는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았다.
그 인기에 힘입어 1829년
세계 최초의 생수 브랜드가 된다.
아직도 사람들의 입을 통해 퍼지는 
입소문은 제일 무섭고 강력하다.

Spreading through people's mouths. Word of mouth is the scariest and most powerful

'일러스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츄파춥스 (Chupa Chups)  (0) 2021.07.08
하리보 젤리 (Haribo jelly)  (0) 2021.07.07
에비앙의 역사  (0) 2021.07.06
환타의 역사  (0) 2021.07.05
SK이노베이션 (skinnovation) 지면광고  (0) 2021.07.04
수소 연료전지 자동차 장단점  (0) 2021.07.03
Posted by 삽화가 장명진 자박자박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