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명진작가'에 해당되는 글 421건

  1. 2020.12.30 GOOD BYE 2020
  2. 2020.12.28 외줄타기
  3. 2020.12.25 늘 새롭게
  4. 2020.12.21 사랑을 한다는 것 3
  5. 2020.12.16 마법의 약
  6. 2020.12.14 달팽이
  7. 2020.12.05 2020, 서울, 난간 2

GOOD BYE 2020

2020. 12. 30. 17:07 from 일러스트

한 해가 끝나가고 있다. 차분하게 반성해본다. 반성하다 보면, 자기 자신과 타인의 잘못을 깨닫고 결국에는 우울해지고 만다. 자신의 한심함에 분노를 느끼고 타인에 대한 원망이 생기기도 한다. 대개 불쾌하고 어두운 결과로 치닫는다. 이렇게 되는 까닭은 당신이 지쳐 있기 때문이다. 피로에 젖어 지쳐 있을 때 냉정히 반성하기란 불가능하기에 지쳤을 때에는 되돌아보는 것을 하지 말아야 한다. 무엇인가에 흠뻑 빠져 힘을 쏟고 있을 때, 즐기고 있을 때에는 어느 누구도 반성하거나 되돌아보지 않는다. 그렇기에 스스로가 한심하게 여겨지고 사람에 대한 증오심이 느껴질 때에는 자신이 지쳐 있다는 신호라 여기고 그저 충분한 휴식을 취하자. 그것이 한 해를 마무리 하는 스스로를 위한 최선의 배려다.

'일러스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서울 그리고 고양이  (0) 2021.01.04
2021년 신축년 (辛丑年)  (2) 2021.01.01
외줄타기  (0) 2020.12.28
늘 새롭게  (0) 2020.12.25
메리 크리스마스  (0) 2020.12.23
Posted by 자박자박 :

외줄타기

2020. 12. 28. 17:30 from 일러스트

'더 이상 나아갈 길이 없다.'고 생각하면 앞으로 향한 길이 존재해도 내 시야에서 사라진다. '위험하다'고 생각하면 안전한 곳은 사라진다. '이것으로 끝'이라 믿으면 낭떠러지로 발을 내딛게 된다.
두려워하면 떨어진다. 상황이 너무 나쁘기 때문에 패배하는 것이 아니다. 마음속에 두려움을 가지고 겁먹고 있을 때, 스스로 파멸의 길을 선택하게 된다. 

'일러스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21년 신축년 (辛丑年)  (2) 2021.01.01
GOOD BYE 2020  (0) 2020.12.30
늘 새롭게  (0) 2020.12.25
메리 크리스마스  (0) 2020.12.23
사랑을 한다는 것  (3) 2020.12.21
Posted by 자박자박 :

늘 새롭게

2020. 12. 25. 16:29 from 일러스트

돌이켜 보면 과거에는 틀림없는 진실이라 생각했던 것이 지금은 아닌 것으로 여겨지는 것들이 있다. 과거에 이것만큼은 확고한 신조라 여기던 것이 이제는 아닐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든다. 그 무렵 나는 그렇게 생각하고 느낄 필요가 있었기 때문이다. 사람은 늘 껍질을 벗고 새로워진다. 그리고 항상 새로운 생을 향해 나아간다. 스스로를 비판하는 것은 자신의 껍질을 벗는 일과 다름이 없다. 

'일러스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GOOD BYE 2020  (0) 2020.12.30
외줄타기  (0) 2020.12.28
메리 크리스마스  (0) 2020.12.23
사랑을 한다는 것  (3) 2020.12.21
사랑하는 사람은 성장한다  (2) 2020.12.18
Posted by 자박자박 :

사랑을 한다는 것

2020. 12. 21. 17:18 from 일러스트

누군가를 사랑한다는 것은 자신을 그와 동일시 하는 것이다 .
To love someone is to identify with them.

 

그 사람을 좋아하면 우리는 그 사람을 나와 '동일시 대상으로 삼습니다. '동일시'란 강한 유대를 갖고 있는 다른 사람을 동화하는 과정을 의미 합니다.
상대방에게 좋아 보이는 모습들을 이것저것 따와서 자기의 정체성을 만들어 가는 과정을 거쳐야 합니다. 우리는 가장 가까운 부모와 동일시하면서 성품이나 행동을 형성해가고, 친한 친구들 좋아하는 연예인, 위인들과의 동일시를 끊임없이 합니다. 인간 상호간의 정서적 유대감이나 상호 영향력을 생각해 보면 불가피한 것이기도 합니다.
그러나 '자기의 것'을 찾아내지 않으면 아무리 사랑한다고 해도 결국 궁극에는 공허함이 찾아오게 됩니다. 자신에게 진정 맞는 것이 아니면, 어딘가 모르게 불안하고 힘들고 나중엔 애써 쌓아 놓은 것이 허물어지기 까지 합니다.
사랑하는 사람에게 의지함으로써, 인정을 받고 자시 존재감을 느끼는 것입니다. 하지만 '영혼이 없는' 불안한 존재감일 뿐인 것이지요.
고통스럽더라고 스스로 부딪쳐 보고, 방황하면서 진정한 나를 찾아가야 합니다. 그래야만 진정으로 상대방을 사랑할 수 있습니다.
자기의 감정에 솔직하고, 자기의 능력에 솔직하고, 자기를 지나치게 포장하는 것도, 확장하는 것도 경계할 필요가 있습니다.
노이로제란, '자기를 버리고 남이 되고자 하는 것'이라고 합니다. 결국 나를 있는 그대로 사랑하고 상대방 또한 있는 그대로 사랑할 때 진짜 사랑은 시작 되는 것 같습니다.

'일러스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늘 새롭게  (0) 2020.12.25
메리 크리스마스  (0) 2020.12.23
사랑하는 사람은 성장한다  (2) 2020.12.18
마법의 약  (0) 2020.12.16
달팽이  (0) 2020.12.14
Posted by 자박자박 :

마법의 약

2020. 12. 16. 18:15 from 일러스트

진짜 마법은 당신 자신을 믿는 것입니다. 당신이 그렇게 할 수 있다면 무엇이든 일어날 수 있습니다.   
Magic is believing in yourself, if you can do that, you can make anything happen. 

'일러스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을 한다는 것  (3) 2020.12.21
사랑하는 사람은 성장한다  (2) 2020.12.18
달팽이  (0) 2020.12.14
사랑의 손길  (0) 2020.12.10
LG U+ 아이들나라  (0) 2020.12.08
Posted by 자박자박 :

달팽이

2020. 12. 14. 18:05 from 일러스트

멈추지 않는다면 아무리 천천히 가도 문제가 되지 않는다.
It does not matter how slowly you go so long as you do not stop.

'일러스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하는 사람은 성장한다  (2) 2020.12.18
마법의 약  (0) 2020.12.16
사랑의 손길  (0) 2020.12.10
LG U+ 아이들나라  (0) 2020.12.08
2020, 서울, 난간  (2) 2020.12.05
Posted by 자박자박 :

2020, 서울, 난간

2020. 12. 5. 10:49 from 일러스트

2020 서울 우리들에게 난간이 필요하다. 우리에게 안전감 얻을 수 있는 장치가 있어야 한다.
이러한 난간처럼 부모, 교사, 친구는 우리에게 보호받고 있다는 안도감과 안정감을 안겨준다.
비록 그들에게 실제적인 도움은 얼마 받을 수 없을지라도, 의지하고 기댈 누군가가 있다는 것은
마음을 지탱하는 큰 지지대가 되어 준다. 특히 아이들에게는 난간과 같은 역할을 묵묵히 맡아줄
사람이 반드시 필요하다. 스스로가 약하기 때문이 아니라 더욱 잘 살아가기 위해서....

'일러스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의 손길  (0) 2020.12.10
LG U+ 아이들나라  (0) 2020.12.08
무의식  (2) 2020.12.02
파란바지 아저씨  (0) 2020.11.30
밀레니엄 팰컨 (Millennium Falcon)  (0) 2020.11.26
Posted by 자박자박 :